Loading...
뉴스 2018-06-15T15:26:31+00:00

뉴스

2018.12.19. 알테오젠, BMS 출신 바이오의약품 사업개발전문가 영입

작성자
alteogen
작성일
2018-12-19 08:43
Arun Swaminathan 박사, 최고사업책임자(CBO)로 활동..JP모건 헬스컨퍼런스 참가

알테오젠은 다국적제약회사 BMS 출신의 바이오의약품 글로벌 사업개발 전문가인 Arun Swaminathan 박사를 최고사업책임자(CBO)로 영입했다고 19일 밝혔다.

Arun Swaminathan 박사는 피츠버그대학에서 제약학 박사 취득 후 약 20여 년간 바이오의약품의 연구개발과 사업개발한 경험이 있으며 BMS에서 심혈관 및 대사질환 관련 바이오의약품의 초기 상업화 전략수립에 관여했다. 특히 당뇨병치료제, 혈전치료제, 비만치료제 개발 시에 개발 초기 부터, 임상 개발, 마케팅 허가까지 개발한 경험을 가지고 있다.

Arun Swaminathan 박사는 알테오젠에서 라이센싱 아웃 및 글로발 제약 바이오기업과의 공동 개발등을 위해서 글로벌 기업의 발굴, 협상, 계약을 주도할 계획이다.

알테오젠은 Arun Swaminathan 박사와 함께 내년 1월 7일부터 10일까지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리는 2019 JP모건 헬스케어 컨퍼런스(JP Morgan Healthcare Conference 2019)에 참석한다.

Arun Swaminathan 박사는 "알테오젠의 아일리아 바이오시밀러는 세계 최초가 될 수 있는 아이템이며 정맥주사를 피하주사로 바꾸어 주는 히알루로니다아제 원천 기술은 글로벌 제약기업이 탐낼 만한 기술"이라면서 "이번 2019 JP 모건 헬스케어 컨퍼런스에서 글로벌 기업과 미팅을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알테오젠은 항체의약품 바이오베터 개발 기업으로 항체의약품 바이오베터 항체-약물 접합(ADC)의 원천기술인 NexMabTM과 지속형 Nex PTM바이오베터, Hybrozyme 등 플랫폼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장종원 기자 jjw@bios.co.kr

출 처 : http://www.biospectator.com/view/news_view.php?varAtcId=6825